처음으로찾아오시는 길
photo 처음으로 > 장례정보 > 장례절차 > 장례절차
1. 불교식 상례
불교에서는 장례식을 다비식(茶毘式)이라 한다.
불교의 의례 규범인 석문의범(釋門義範)에 상례에 대한 부분이 있으나 상세하지 않으며 다만 추도 의식의 순서만 있어 그에
따라 장례의식을 거행한다. 임종에서 입관에 이르는 절차는 일반에서 하는 장례식과 거의 비슷하며 다만 영결식에 있어서
다비에 의한 순서로 거행한다.
<다비식의 순서>
① 개식 : 호상이 한다.
② 삼귀의례(蔘歸依禮) : 주례 스님이 불보(佛寶), 법보(法寶), 승보(僧寶)에 돌아가 의지한다는 불교 의식을 행한다.
③ 약력보고 : 고인의 친지가 고인을 추모하는 뜻에서 한다.
④ 착어(着語) : 주례 스님이 부처님의 가르침을 인용하여 고인의 영혼을 안정시킨다.
⑤ 창혼(唱魂) : 극락 세계에 들어가 고이 잠들라는 것으로, 요령(搖鈴 : 방울)을 흔들며 스님이 의식을 거행한다.
⑥ 헌화 : 친지나 친척이 영전에 꽃을 바친다.
⑦ 독경 : 주례 스님과 참례자 모두가 고인의 영혼을 안정시키고, 생존시의 모든 인연을 잊고 극락 세계에 고이 잠들도록 하는
   염불이다.
⑧ 추도사 : 일반 장례 행사에서 하는 조사(弔辭)와 같다.
⑨ 소향(소향) : 일동이 함께 향을 피우며 고인을 추모하고 애도한다.
⑩ 사홍서원(四弘誓願) : 주례 스님이 하는 것으로 내용은 다음과 같다.
- 중생무변서원도(衆生無邊誓願度) : 중생은 끝이 없으되 제도(제도)하기르 맹세하고 원하며
- 번뇌무진서원단(煩惱無盡誓願斷) : 인간의 번뇌는 다함이 없으니 번뇌를 끊기를 맹세하고 원하며,
- 법문무량서원학(法門無量誓願學) : 불교의 세계는 한량이 없으니 배우리글 맹세하고 원하고
- 불도무상서원성(佛道無上誓願成) : 불도보다 더 훌륭한 것이 없으니 불도를 이루기를 맹세코 원한다.
⑪ 폐식 : 폐식을 선언한다.
이러한 순서로 영결식을 거행한 후 장지로 향하는데, 불교에서는 화장(火裝)을 한다.
화장할 때 시신은 분구(焚口)에 넣고 끝날 때까지 염불을 그치지 않으면, 다 타면 흰 창호지에 유골을 받아서 상제에게 주어
쇠골(碎骨)한 다음 법주가 있는 절에 봉안하고 제사를 지낸다.
봉안한 절에서 49제와 백일제를 지내고 3년 제사를 모신다.
3년 제사가 끝나면 봉안도의 사진을 떼어 가는데 이것은 일반에서 궤연을 철거하는 것과 같다.
흥륜사 정토원
어린이재단 힘내승범아
개인정보취급방침이용약관사이트맵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SSL 인증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