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찾아오시는 길
photo 처음으로 > 장례정보 > 장례절차 > 장례절차
1. 염(殮)과 습(襲)
- 고인의 몸을 향나무나 쑥 다린 물로 씻어주는 것으로, 시자(侍者)는 망자(亡者)가 남자인 경우엔 남자가, 여자인 경우엔
  여자가 한다.
- 마지막으로 환자에게 물을 말이 있으면 답하기 쉽게 묻고 그것을 남겨둔다.
※ 목욕(습) 준비물
① 물그릇 : 시신의 위쪽과 아래쪽에 놓는다.
② 새솜과 새수건 세벌 : 시신의 윗몸, 아랫몸을 씻고 닦기 위한 것
③ 주머니 다섯 개 : 목욕 후에 머리카락 좌우 손톱, 발톱을 깍아서 넣을 주머니
④ 빗 : 남녀 공용
2. 사망신고와 매장 신고
- 사망진단서 발급
- 사설묘지의 경우 묘지사용승낙서 발급
- 관활주소지 동사무소에 사망신고와 매장신고를 한다.
3. 입관(入棺)
- 망인의 몸집과 키에 맞는 관으로 한다.
- 관에 시신을 넣고 시신이 흔들리지 않게 시신이 입고 있던 옷이나 깨끗한 벽지를 넣어둔다.
- 관 위에서 먹으로 "ㅇㅇ(직함) ㅇㅇ(본관) ㅇㅇㅇ(성명)의 널", 여자의 경우는 "유인(孺人) ㅇㅇ(본관) ㅇ씨의 널" 이라고
   쓰고, 장지(壯紙)로 싼 뒤 노끈으로 묶는다.
- 입관이 끝나면 관 밑에 나무토막을 깔고 홑이불(관보)로 덮어 병푼으로 가려둔다.
4. 성복(成服)
- 일반적으로 한복일 경우 바지, 저고리, 두루마기, 혹은 양복, 검은 넥타이를 하고 가문에 따라 두건, 행건, 지팡이, 짚신,
   왼쪽 가슴에 상징이나, 완장을 두른다.
- 상복을 입는 기간은 장일까지 하되 상제의 상징은 탈상까지 한다.
- 평소 환자가 보고 싶어 하던 일가친지나 이웃에게 급히 기별한다.
5. 조문(弔問)
- 조객은 영좌 앞에 꿇어 앉아 분향하고 두 번 절하고 상주와 인사 할 때는 "얼마나 슬프십니까?" 등의 위로의 말과 상주는
   "망극하옵니다."등 간단한 말로서 조문을 받는다.
- 표준 가정의례에 따라 조객에 대한 음식 접대는 하지 않는다.
- 표준 가정의례에 따라 조객은 조화(弔花)를 보내지 않는다.
6. 장일(葬日)과 장지(葬地)
- 사망일로부터 3일이 되는 날로 한다. (5일, 7일장도 있음)
   매장 또는 화장을 하며, 가족묘지나 공원묘지 또는 선산을 이용하며, 합장일 경우 남좌여우(男左女右)로 한다.
7. 천광(穿擴)
- 천광은 깊이 1.5미터 정도로 출상하기 전에 미리 준비한다.
  개토재를 위해 술, 과일, 포, 식혜등을 진설하고 개토고사를 지내며 선산일 경우, 먼저 제일 위인 조상이나 선산에 고사를
  지낸다.
흥륜사 정토원
어린이재단 힘내승범아
개인정보취급방침이용약관사이트맵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SSL 인증마크